> 팬클럽 위대한탄생 Zone > 회원활동 > 위탄게시판
  • 탈출소녀 :: 봄과여름사이 순잡고 있네요~꽃내음과바람의소리가~오빠는 언... [21.04.09]
  • 둥굴레 :: 아무리 힘든 일이 있어도 오빠 노래를 들으니 위로가 되네요... [21.04.08]
  • 둥굴레 :: 언제 들어도 오빠 노래는 저를 행복하게 합니다. 오빠의 노... [21.04.05]
  • 써니양 :: 오빠 생신축하드립니다 ^^20집을 기다리고있어요^^ [21.03.22]
  • 써니양 :: 오빠 생신축하드립니다 ^^20집을 기다리고있어요^^ [21.03.22]
  • 용용2 :: 오빠!! 빨리좀오십요. 오빠~ 건강 잘 챙기시구요^^ [21.03.22]
  • 탈출소녀 :: 오빠!! 진심으로 생일 축하드립니다^^♡♡ [21.03.19]
  • 연경지 :: 안녕하세요 오늘 처음 가입했습니다 심장 박동이 너무 빨라지... [21.03.14]
  • 써니양 :: 봄이 성큼 다가왔네요 오빠 20집과 콧너트가 기다려 집네요 [21.03.13]
  • 탈출소녀 :: 오빠!!!마니 마니 그립네요~~~ [21.03.07]
  • 손명애 :: 팬클럽 위대한탄생 20주년! 오빠와함께 해온 시간 행복해요... [21.03.07]
  • 곤지암 :: 오빠 안녕하세요~~오빠 생복한설명절 보내세요 글구빨리만나는... [21.02.10]
  • 시래기 :: 오빠~~~새해복많이 받으시고 건강한모습으로 빨리 볼수 있길... [21.02.08]
  • 오박사 :: 용필님에 대한 좋은 소식 공유해요^&^ [21.02.05]
  • 오박사 :: 이곳은 경남 창원이에요~~! [21.02.05]
  • 오박사 :: 위.탄에 가입한지는 20년이 넘었네요 글쓰기는 오늘 처음 ... [21.02.05]
  • 오박사 :: 이제 팬클럽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싶어요 이전에는 윤현우님... [21.02.05]
  • 오박사 :: 댓글 쓰기는 오늘 처음 반가워요 [21.02.05]
  • 오몽돌 :: 닉네임을 변경했는데 그대로 이네요 [21.02.05]
  • 오몽돌 :: 위.탄에 가입한지도 어언 20년 중2때 부터 지금까지 가수... [21.02.05]

잠도 안 오고 해서...
작성자 : 이진우 조회 : 2074 | 작성일: 2001/05/30 [06:31]
저번 주 토욜인가?
서울 나가려고 버스 타고 가다가 멍하니 밖을 보는데 어느 가게 물건
덮어 놓은 신문지에 저 번 수원 공연 광고가 하단에 크게 나와 있는겁니다..
그 순간 버스는 출발하고 반사적으로 고개는 돌아가는데 목 부러지는줄 알았어여^^
이미 전 주에 끝났고 가서 보기까지 했던 공연 광고에
그렇게 예민하게 반응하다니 ㅡ..ㅡ;;
갑자기 그 생각이 나서 용필님 팬들
공통점(?)에 대해 생각나는대로 몇 가지 적어 봅니다^^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는다.-"조 용 필"세 글자 중에 하나라도 보이거나 들리면
눈과 귀가 돌아간다.. 두 글자일 경우 모든 신경이 거기로..세 글자는
당연히 만사 제치고 풍덩이지요^^
*노래 따라 삼천리-길을 가다가 필님 노래가 나오면 멈춰서서 끝날 때까지 듣는건 당연한데 이게 버스나 택시일 경우 내릴려고 그럴 때 필님 노래 나오면 무지
열 받지요...그래서 몇 번은 노래 끝날 때까지 계속해서 가신 분들도
상당하신듯^^(특집 방송일 경우는 진짜 하염 없이 고네....)
*불효자는 웁니다-토마님의 모정 시리즈를 봐도 알수 있지만^^집안 식구들
생일은 까먹어도 필님 생일은 절대 안 잊어 먹고,집안 일이랑 공연이나
겹치면 공연쪽으로 빠져 나간다...(이 번 공연 가족하고 같이 보기 찔리는
사람들 좀 있을건데 ㅋㅋㅋ)
*컴맹 탈출은 조용필로-컴퓨터 사용하면서 첨 들어오신데가 용필님 홈피이고
여기서 이것저것 보려다가 컴을 알게 되시는 분들도 상당하시지요^^-저 같은
경우도 조용필을 검색단어 칠 줄 몰라서 가수>>ㅈ>>조용필 뭐 이런식으로
한참을 들어 다녔으니까 ㅡ.ㅡ;;
*행복한,빠져 나오기 싫은 중독-홈피를 알게 되고 혼자만이 아니라 용필님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음에 행복하시고 이야기 나눔과 사랑의 공유에 따르는
행복한 중독 증세를 보이기 시작합니다...
  .다른 일을 하면서도 마음은 여기에 와 있는다...
  .하루에 몇 번이라도,최소한 한 번은 들어와야 맘이 편하다...
  .대화방 오는게 두렵다..(오면 시간 가는 줄 모르니까^^)-그래서 집 전화
  끊어서 안 오려다가 겜방으로 겜방비 내며 오는 사람도 있다 ㅋㅋ
  .예전보다 훨씬 당당하게 용필님의 팬임을 소리 높여 자랑한다...-이거 중요한
발전입니다.아직도 조용필이 역시 조용필로 주위 반응이 바뀌어 갑니다..
  .예전에 좋아했던 일에 시들해지고 여기에 오는게 더 좋다...-사람 만나서
술 마시는거,당구 치는거,겜 하는거,심지어 애인 만나는것 까지 ㅡ.ㅡ;;
   .아침에 출근하면 홈피부터 들어온다...퇴근할 땐 순찰 돌고 가고..-주부님들은
애들 재우거나 학교 가면 컴에 앉아서 여기부터 들어온다...
  .여기서 만난 팬들이 오래 된 친구 같고,동지 의식 느끼며 무지하게
보고 싶다....
에구 적다보니 상당히 길어지네...중독증세는 그만 해야지 ㅡ.ㅡ;;
그 외 여러가지들..
*평소엔 팬 아닌척 조용하다가도 용필님에 대해 안 좋은 소리 들리면
참지를 못하고 피끓는 열혈팬으로 변신한다...
*혼자만이 용필님을 지키고 좋아하는줄 알고 계시던 분들이 많다..-오셔서
넘 행복해 하시고 좋아하신다..질투 없는 사랑^^
*눈팅만 하시던 분,모임에 나오시기 주저하시던 분들이 한 번 나오시기
시작하면 더 열성이다...-진짜 모두 같이 용필님을 좋아하는 분들이니
한 번씩 용기들 내어보세요...새로운 세상이 열립니다^^
*태교 음악은 용필님 음악이었다...- 용필님 노래 들으며 분만한 사람도 있고
분만은 아니지만수술실에서 용필님 음악 못 들으면 수술 못한다고 버텨서 서울대병원 최초로 음악 들으며 수술한 김 모씨도 있고  정말 대단한 팬들^^
*집안 식구중에 누구에게 영향을 받았거나 주었다...-지금은 무럭무럭 커가는
오리지날 어린이 팬들이 상당합니다... 용필님 노래에 아장거리며  열광하는 우리 새싹들^^가정교육이 중요하다니까 더 열심히들 하세요 ㅋㅋㅋ

아~~새벽이어서 그런지 멍해지고,독수리라 떠오른거 치다가 잊어먹는다 ㅠ.ㅠ
뭐 재밌는게 많이 생각났었는데 에구 ㅠ.ㅠ
어쨌던 용필님 팬들은 오랜 시간을 한 가수만 좋아할 정열과 정성을 가지고
계셔서인지 따뜻함과 포근함들이 느껴집니다...
우리의 사랑이 용필님에게 보이지 않는 기로써 용필님에게 날아가
그 분에게 전해지리라 믿습니다...(그래서 그리 젊으신듯^^)
모두들 좋은 하루 되십시요^^
댓글 12개   추천 : 42 추천
사진첨부 :
답변 쓰기 목록

접속정보 [ 회원 : 1, 손님 : 305 ]   방문자수 [ 어제 75998 / 오늘 455 / 총 108928667 ]
보드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작성일
906 맥콜 "참을수 없는 갈증이있다 " 찍사 1748 2001/06/12
905 오빠는 보지마.....절대루......(10) 김미주 2561 2001/06/12
904 배철수님 인터뷰...... 찍사 2219 2001/06/11
903 23-24일 김창완 록 콘서트 찍사 2184 2001/06/11
902 [특집] 신중현에서 서태지까지 한국 록 40년 찍사 2141 2001/06/11
901 [기사] 한국 록음악의 대부 신중현 찍사 2544 2001/06/11
900 [기사][ 음악평] 왜 복고 붐인가? 찍사 2333 2001/06/11
899 [기사] 예전 뉴스피플에 나왓던 기사입니다. 찍사 2576 2001/06/11
898 성금모금현황(6) 이상희 1623 2001/06/11
897 스트레스 해소(2) 윤석수 1541 2001/06/11
896 [RE] 스트레스 해소(넘 재밌네요,,내용무) 이미진 1634 2001/06/11
895 [RE] 스트레스 해소 ..... 1930 2001/06/11
894 필님 관련 돌발퀴즈 3탄입니다...(18) 정재현 1851 2001/06/11
893 가뭄 성금 이야기를....(2) 이진우 1664 2001/06/11
892 물을 깔고 앉아야 하는 이유!(4) 민병국 2183 2001/06/10
891 대전분들은 없나요?(28) 박상규 1749 2001/06/10
890 가뭄에 관련된 성금모금의 건에 대해... 홍제미나 1716 2001/06/10
889 홍보차..... 최영나 1716 2001/06/10
888 부산모임 잘다녀왔습니다.. 우리 모두 21세기 신문화인 필문화건설에 앞장섶시다!!(8) 민족의태양신 1883 2001/06/10
887 필님에 대한 나의 애정론(7) 김경애 1905 2001/06/10
886 울 형님이 있음에 우리가 있고.....(7) 김만수 1921 2001/06/10
885 6.9 토욜 부산 모임 후기(21) 단발머리 3322 2001/06/10
884 그가 가진 목소리의 힘...(5) 이후니 1906 2001/06/09
883 조용필님께서 때로는 작곡이 너무 힘겨워 괴로워 하실때................... 이호수 1797 2001/06/09
882 이런노래 어디없나요?(5) 유학룡 1723 2001/06/09
881 결론은 그저..조용필 조타 이겁니당.. ^^;;(지송)(3) heeyal 2255 2001/06/09
880 우리뮤직에도 조용필님의 ...(1) 우리뮤직 1726 2001/06/09
879 오늘의 운세를 점쳐드립니다. (화투점)(1) 김확수 1962 2001/06/09
878 부산 모임 성공을 기원합니다. 팬클럽운영자 1878 2001/06/08
877 떵침께임~~^^*(1) 엽기수의사 1733 2001/06/08
876 여러분 더우시져? ^^*(3) 찍사 1765 2001/06/08
875 [가요클립]요행보다 평소 건강관리가 중요 찍사 1689 2001/06/08
874 위탄의 축하할 일 2가지..(3) 홍제미나 1709 2001/06/08
873 아줌마 부대가 뜬다... 찍사 2468 2001/06/08
872 나이를 먹는다는 것(1) 이경태 2166 2001/06/08
 
 페이지 [ 1557 / 1582 ], 게시물 [ 오늘 0 / 총 55366 ]
쓰기
 
Copyright (c) 2001-2014 www.choyongpil.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