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팬클럽 위대한탄생 Zone > 회원활동 > 위탄게시판
  • 둥굴레 :: 날도 추워가는데 잘 지내시는지요? 오빠 보고 싶어요. [20.11.01]
  • 탈출소녀 :: 오빠!잘~계시죠? 가을이네요~낙엽도 또다른 계절앞에 옷을... [20.10.27]
  • 오빠마음 :: 오빠 Thanks to you 음원좀 풀어주세요 ♡♡♡ [20.10.20]
  • 오빠마음 :: 여기를 또... 오빠그리워 한참 슬퍼지겠구나...ㅠㅠ [20.10.20]
  • younghi :: 무척이나 보고싶어요. 오빠~ 건강하세요! [20.10.11]
  • 탈출소녀 :: 코로나로장마로 모두 힘든시간 보내고 있지요~우리 다함께 ... [20.09.07]
  • 趙성희(pilfan) :: 오전 11시부터 11집 15집 17집 함께 들어요^^ [20.09.03]
  • 둥굴레 :: 오빠 너무 보고 싶습니다. [20.08.27]
  • 용용2 :: 오빠! 늘 강건하셔요.. [20.08.19]
  • 양현주 :: 용필오빠를 TV에서 볼수 있다면... [20.08.15]
  • 그린비 :: 오빠 목소리를 듣고 싶네요 공연은 언제쯤이나 하게 될런지요... [20.07.21]
  • 조용필오빠짱 ::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 [20.07.19]
  • 전무후무넘사벽 :: 오랫만에 모나리자 기타커버로 다시 인사드립니다 [20.07.15]
  • 곤지암 :: 오빠 안녕하세요~~오빠 잘계시죠 정말많이많이 보고싶습니다... [20.06.10]
  • 흰짱구 :: 오빠! 항상 강건하셔요.... [20.05.29]
  • 애수 :: 오빠!!!건강히 잘~~지내고 계신거지요?보고 싶어용^^아프... [20.05.28]
  • 탈출소녀 :: 모두 안녕들 하시죠?코로나로 긴 기다리는 아픔으로 수행중 ... [20.05.21]
  • 환 :: gkdtkd rjsrkdgktlqrlfmf ~~~엥? 영어... [20.04.29]
  • 용용2 :: 오빠.. 아침저녁으로는 쌀쌀하네요 건강 잘 챙기시길 바랍니... [20.04.13]
  • 용용2 :: [20.04.13]

[기사][ 음악평] 왜 복고 붐인가?
작성자 : 찍사 조회 : 2255 | 작성일: 2001/06/11 [17:28]
문화[뉴스피플]  
게재일자 : 2001년 06월 08일
  
흘러간 노래들이 이곳저곳에서 흘러나온다.신세대들은 자신들이 태어나기 훨씬 전에 해산한 그룹 비틀스의 노래를 듣는다.비틀스가 거둔 차트 1위 곡 을 모은 앨범 ‘1’은 국내 팝 음반시장의 침체에도 불구하고 신세대 덕분에 40만장의 판매고를 올렸다.
청소년들에게 최고 인기를 모으고 있는 그룹 핑클은 최근 ‘당신은 모르실 거야’로 호응을 얻고 있다.이 노래는 바로 1976년 혜은이가 불러 히트시킨 곡이다.망각의 기억 속으로 들어갈 뻔하다가 핑클에 의해 새 생명을 얻었다 .핑클은 아예 새 앨범 전곡을 왕년의 노래 리메이크로 채웠다.

마찬가지로 조용필이 1985년에 발표한 곡 ‘어제 오늘 그리고’도 톱 가수 유승준이 리메이크하면서 부활했다.‘하루’로 떠오른 김범수의 독집앨범에 도 김종찬의 ‘사랑이 저만치 가네’ 등 80년대 흘러간 노래가 많다.얼마 전 나온 ‘리메이크 Op.1’이란 제목의 앨범에는 박화요비가 부른 1972년 패티 김의 오리지널 ‘이별’이 있고 제이(J)가 부른 이선희의 ‘J에게’ 등이 수 록되어 있다.

이렇게 되다보니 상당수 가수들이 ‘앨범에서 하나 정도는 옛 노래를 불러 야 된다’는 것을 무슨 의무처럼 여기는 실정이다.아닌 게 아니라 김건모는 서정길 장현 등 저 옛날 가수들이 부른 신중현의 명곡 ‘빗속의 여인’을 재 해석해 신보에 수록했다.그런가 하면 왁스의 ‘오빠’,샵의 ‘사이’처럼 기 성세대들이 즐겨들었던 팝송을 샘플링한 가요도 있다.‘영국의 지오디(god) ’라고 할 웨스트라이프는 최근 빌리 조엘의 ‘Uptown girl’ 등 아예 왕년 의 히트곡들만을 골라 다시 조리해 재미를 만끽하고 있다.

리메이크와 샘플링 방식에 의한 음악의 복고현상에 대해 일각에서는 창작 력의 소진이 낳은 결과라고 얼굴을 찌푸린다.하지만 그것이 정서의 격차가 큰 신구세대를 잇는 가교역할을 하고 있는 것 또한 부인할 수 없다.찬반을 떠나서 왜 이렇게 옛 작품을 들추는 일이 잦아지고 있는가를 살펴볼 필요가 있다.지금은 한마디로 새로운 음악흐름이 없다.90년대는 내내 얼터너티브 록 ,랩과 힙합,R&B,펑크,테크노 등 새로운 사조의 음악이 연이어 터져 나왔고 지난해에도 서태지에 의해 하드코어라는 신종음악이 소개되었다.

하지만 하드코어 이후 ‘뉴 뮤직’의 맥은 뚝 끊겨 버렸다.그러자 대세는 언제나 인기였던 힙합 풍의 댄스와 발라드로 다시 돌아갔다.‘노 트렌드’ 상태가 된 것이다.트렌드가 없다는 것은 뮤지션들이 새로운 소재를 가지고 새 경향을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다는 뜻이다.

이렇게 신조류가 없을 때 역사적으로 흔히 과거로 돌아가는 풍조가 생겨나 곤 한다.옛 것에서 음악적 아이디어를 뽑아내는 작업이 힘을 받게 되고,그 명분은 온고지신이다.1990년대 초반 서태지가 랩을 퍼뜨리고 김건모에 의해 서 레게가 소개될 때는 복고란 거의 없었다.

‘앞으로’만 치달아갔다.반면 지금은 ‘뒤로’ 거슬러 올라가는 게 미덕 이다.하지만 지금이 복고라는 것은 곧 다시 ‘앞으로’의 새 조류가 나올 가 능성이 높다는 반증이다.그래서 어떤 새 음악 또는 가수가 등장할지가 음악 계 초미의 관심사다.‘뒤로’ 다음은 ‘앞으로’다.그리고 복고의 바람은 미 풍이지만 ‘앞으로’가 몰고 오는 바람은 돌풍이다.

댓글 0개   추천 : 87 추천
사진첨부 :
답변 쓰기 목록

접속정보 [ 회원 : 0, 손님 : 288 ]   방문자수 [ 어제 44282 / 오늘 6448 / 총 99244982 ]
보드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작성일
929 알아둬서 나쁠건 없는 부동산 상식(5) 이경태 2206 2001/06/15
928 내일 운영진 회의(2) 팬클럽운영자 1695 2001/06/15
927 확수님 젬나님과의 술자리 이야기....(6) 정재현 2276 2001/06/15
926 중앙 일보에서.....발췌.... 미주 1641 2001/06/15
925 금일자 조선일보 농촌가뭄돕기 성금 기탁자 명단(2면 사설란 옆)(10) 팬클럽운영자 4852 2001/06/15
924 조용필! 그 이름을 걸고,,,,,,, 성금모금을 끝내면서(13) 팬클럽운영자 1992 2001/06/14
923 농촌성금 모금 결과 그리고 참가자 명단(11) 팬클럽운영자 1660 2001/06/13
922 ******농촌 가뭄 돕기 성금 모금 합니다******(17) 팬클럽운영자 1846 2001/06/10
921 이거 잘올라가려나?(4) 필짱2002 1642 2001/06/14
920 전북지역 위탄가족분만 보세요(37) 권일진 1998 2001/06/03
919 라디오에서...(2) heeyal 1683 2001/06/13
918 '위대한탄생' 설문조사 결과(36) 윤현우 1965 2001/06/07
917 충청.호남 팬 연합드림팀 추진 계획건 권일진 1803 2001/06/13
916 전제(前題)(1) 이경태 1708 2001/06/13
915 비닷!!(4) heeyal 1815 2001/06/13
914 ***오늘 성금 마감 날입니다*** 이젠 조용필의 자랑스런 팬이 되어(4) 팬클럽운영자 1834 2001/06/13
913 콘서트 비디오cd구함...(1) 박유상 1679 2001/06/13
912 사진 찍사 1535 2001/06/12
911 남궁설민의 스타의 얼굴 찍사 1810 2001/06/12
910 맥콜 또다른 광고 사진~ 찍사 1486 2001/06/12
909 마지막~~~ 찍사 1470 2001/06/12
908 이어서~~ 찍사 1411 2001/06/12
907 이어서~~ 찍사 1414 2001/06/12
906 맥콜 "참을수 없는 갈증이있다 " 찍사 1671 2001/06/12
905 오빠는 보지마.....절대루......(10) 김미주 2486 2001/06/12
904 배철수님 인터뷰...... 찍사 2129 2001/06/11
903 23-24일 김창완 록 콘서트 찍사 2103 2001/06/11
902 [특집] 신중현에서 서태지까지 한국 록 40년 찍사 2071 2001/06/11
901 [기사] 한국 록음악의 대부 신중현 찍사 2471 2001/06/11
▶▶▶ [기사][ 음악평] 왜 복고 붐인가? 찍사 2255 2001/06/11
899 [기사] 예전 뉴스피플에 나왓던 기사입니다. 찍사 2499 2001/06/11
898 성금모금현황(6) 이상희 1550 2001/06/11
897 스트레스 해소(2) 윤석수 1465 2001/06/11
896 [RE] 스트레스 해소(넘 재밌네요,,내용무) 이미진 1548 2001/06/11
895 [RE] 스트레스 해소 ..... 1845 2001/06/11
 
 페이지 [ 1552 / 1578 ], 게시물 [ 오늘 0 / 총 55214 ]
쓰기
 
Copyright (c) 2001-2014 www.choyongpil.net All rights reserved.